한혜진, 과거 친언니와 봉사활동… 직접 지게로 연탄 배달

동아닷컴 입력 2015-10-13 13:19수정 2015-10-13 13: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혜진 둘째 언니 한가영과 봉사 활동.
배우 한혜진의 둘째 언니 한가영 씨가 조재범 셰프와 결혼한 가운데 과거 한혜진과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한 사실이 재조명 됐다.

과거 한혜진은 한가영 씨와 함께 복지 단체 밥상 공동체와 함께 서울 성동구 금호역 주변에서 연탄 나르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당시 두 자매는 추운 날씨에도 직접 지게로 무거운 연탄을 나르며 씩씩하고 밝은 모습을 보여줘 화제로 부각했다.

한편 한가영 씨와 조재범 셰프는 지난 12일 부부의 연을 맺게됐다. 이날 결혼식에는 가족 김강우, 한혜진을 비롯해 친지, 지인들이 하객으로 참석해 축하했다.

관련기사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all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