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25일 경기도지사 사퇴… 퇴임식 대신 기자회견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10-22 17:44수정 2021-10-22 18:1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2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을 찾은 더불어 민주당 대선후보 이재명 경기지사가 지지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원대연 기자 yeon72@donga.com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오는 25일 경기지사직에서 사퇴한다는 뜻을 전했다. 공직선거법상 대선 후보자의 공직 사퇴 시한(12월 9일)보다 한 달여 일찍 물러나는 것이다.

이 지사 측 관계자는 22일 입장문을 통해 “이 후보가 25일 자정까지 경기도지사로서의 소임을 마치고 사직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퇴임식 대신 기자회견 등을 계획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지사는 이날 경남 김해 봉하마을 고(故)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후 기자들과 만나 “송영길 대표가 이번 주에 사퇴하면 좋겠다고 해서 정리하려고 했는데 행정 절차상 불가피하게 다음 주에 처리할 일이 있어서 약간 미뤄진 게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 지사 측은 조만간 도의회 의장에게 사임통지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이 지사의 사퇴 시 관련법에 따라 행정1부지사 권한대행 체제로 운영된다.

주요기사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