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조숙증 칼럼] 성조숙증은 예방하고 키 많이 크려면 어떤 운동이 좋을까?

동아닷컴 입력 2010-09-15 15:28수정 2010-09-15 15: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정한의원 박기원원장
육체적 성숙이 빠르게 진행되는 아이들에게는 대체로 움직이기를 싫어하는 공통점이 있다. 대개 또래보다 몸무게가 더 나가는 탓도 있지만 생리작용에 의한 갑작스런 신체적, 정신적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는 것이 이유이기도 하다.

성호르몬이 분비되기 시작하면 호르몬의 작용으로 아이들은 심리적으로 위축되게 된다.

더 이상 시간만 나면 뛰어놀 궁리를 하던 시기를 지나 혼자 있을 수 있는 자신의 방에서 혼자만의 시간을 갖고 싶어 한다. 더구나 성조숙증의 위험이 큰 아이들은 체중이 과다하게 나가는 경우가 많아 몸이 무겁고 기초적인 체력이 떨어져 있어 약간의 움직임 까지도 버거워 한다. 이런 아이들은 상당히 예민해져 있고 쉽게 상처 받는데 그렇다고 해서 그냥 두어서는 안 된다. 이런 시간이 오래되면 오래될수록 아이는 더욱더 자신만의 세계에서 나오려고 하지 않게 된다. 따라서 이런 아이들과는 쉽고 간단한 놀이, 운동으로 조금씩이라도 방 밖으로 나올 수 있도록 해주어야 할 것이다.

성장클리닉과 성조숙증을 진료하는 서정한의원의 박기원 원장(의학·한의학 박사)의 조언에 의하면 친구들과 어울릴 수 있는 키 성장에 좋은 운동으로는 축구, 야구, 농구 등이 있는데 처음부터 아이에게 너무 많은 것을 요구하면 오히려 아이의 반발심이 생겨날 수 있으니 시작은 부모와 함께 할 수 있는 조깅, 줄넘기 등이 좋다고 한다. 반대로 상체를 발달시키는 수영이나 과다하게 근육을 발달시켜 뼈가 자라나는 것을 방해하는 헬스 등의 근력운동은 좋지 못하다고.

주요기사
하지만, 무엇이 좋다 나쁘다를 구분하기 전에 아이가 어떤 운동을 좋아하는지 잘 알아보고 아이의 취향에 맞춰 운동을 시작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래야 아이가 운동에 싫증을 내지 않고 꾸준히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효과적인 운동으로 체중을 줄여라
체중 조절은 성조숙증 예방을 위해 필수적이다. 체중 조절에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겠으나 운동은 그야말로 기본 중의 기본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운동이라고 해서 모두 체중조절에 도움이 되는 것은 아니다. 어떤 것은 몸집을 더 크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체중 조절을 하기 위해서는 장거리 달리기, 걷기, 계단 오르내리기, 테니스, 탁구, 배드민턴, 야구와 같이 과격하지 않으면서도 오랜 시간 할 수 있는 것이 좋다.

격렬한 운동이 체중을 크게 줄일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기 쉽지만, 실제로는 오랫동안 실행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소모되는 열량의 총 량은 오히려 가벼운 운동을 장시간 하는 것보다 더 적다. 따라서 적어도 주 3회 30분 이상은 꾸준히 해줄 수 있어야 운동의 효과를 충분히 볼 수 있다.

키를 크게 하는 운동은 따로 있다
키를 크게 하기 위해서는 성장호르몬의 분비를 촉진하고 성장판에 적당한 자극을 줄 수 있는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그래야 근육의 길이가 길어지면서 성장판을 위아래로 자극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들 운동들을 통해 키가 더 많이 크는 효과 뿐 아니라 책상 앞에서 굽어진 자세도 함께 교정해 줄 수 있다.

이러한 효과를 내는 종목으로는 댄스, 배구, 농구, 달리기, 걷기, 탁구, 배드민턴 등이 있다. 키를 크게 하려는 목적으로 운동을 할 때에는 운동 시작과 함께 성장호르몬의 분비가 증가하기 시작하여 운동이 끝난 후 약 30분이 경과한 후에 성장호르몬의 분비량의 가장 높게 나타나며, 운동 후 2시간 이내에는 성장호르몬의 분비가 활발하므로 운동 후 2시간 이내에는 우유 한 컵 정도의 단백질 식품을 섭취해 주는 것이 좋다.

특히 성장기 아이들의 경우 과도한 운동으로 인하여 체내의 글리코겐이 소모되고, 근육이 많은 손상을 받게 될 수 있기 때문에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 운동 후 소화흡수가 빠른 액상 탄수화물인 주스, 꿀물 등을 섭취하여야 한다. 단, 농도는 너무 진하지 않게 하여야 한다.

또한 운동으로 지친 근육의 빠른 회복을 위해서 운동 후 2시간 안에는 반드시 액상단백질인 우유를 섭취하여 근육의 단백질 갈증을 해소시켜주어야 한다.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