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향기/밑줄 긋기]마음의 주인

동아일보 입력 2021-08-28 03:00수정 2021-08-28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기주 지음·말글터
타인의 모든 말을 내 귀로 가져올 필요가 없다. 훗날 내뱉은 사람조차 기억하지 못할 말을

마음에 욱여넣을 이유가 없다. 그 말은 그 사람의 것이지 내 것이 아니다.

내 슬픔을 헤아리는 사람이 들려주는 말, 세상이 날 외면하는 순간에도 온전한 내 편이 되어주는

사람의 입술에서 흘러나오는 말로 귀를 가득 채우며 살아야 한다. (‘귀고프다’ 중)

주요기사
세상의 속도를 따라잡느라 상처받고 있는 이들에게 이기주 작가가 건네는 위로의 산문집.
#마음의 주인#산문집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