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켈-마크롱, 코로나시대의 인사법

그란제=AP 뉴시스 입력 2020-07-01 03:00수정 2020-07-01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달 29일 독일 베를린 인근 그란제에 위치한 메제베르크 성에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왼쪽)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며 인사를 나누고 있다. 두 정상은 이날 유럽연합(EU)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한 회복기금 조성 등을 논의했다.

그란제=AP 뉴시스
주요기사

#앙겔라 메르켈#에마뉘엘 마크롱#코로나19#유럽연합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