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군인핸드볼선수권]상무 나이지리아 대파 첫판 승리

입력 1996-10-30 21:42업데이트 2009-09-27 14:18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張桓壽기자」 상무가 제9회 군인핸드볼선수권대회에서 나이지리아를 대파하고 첫판을 승리로 장식했다. 상무는 30일 수원체육관에서 개막된 A조 예선 첫 경기에서 조한준(12골)과 박성립(6골) 등이 맹활약, 나이지리아를 48대20으로 크게 이겼다. 앞서 B조의 독일은 미국을 26대20으로 눌렀고 중국은 터키와 30대30으로 비겼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스포츠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