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날[포토 에세이]

박영대 기자 입력 2020-12-02 03:00수정 2020-12-02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닷새마다 열리는 전통시장의 배추와 사과, 당근 사이로 웃음꽃이 핍니다. 좁은 장터 골목으로 풍요로움이 넘칩니다. 윗마을 아주머니네, 고개 너머 아저씨네 식탁이 넉넉해집니다. ―경북 안동시에서

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주요기사

#전통시장#배추#사과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