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무료 독감백신, 성분 차이 없어… 기저질환 반드시 알려야”

전주영 기자 , 이소정 기자 , 뉴욕=유재동 특파원 입력 2020-10-23 03:00수정 2020-10-2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불안 커지는 독감주사 Q&A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맞은 뒤 사망하는 사례가 이어지는 가운데 22일 서울 강서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서부지부 독감 예방접종소에서 의료진이 독감 백신을 살펴보고 있다. 뉴스1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 주사를 맞은 뒤 사망하는 사례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아직 독감 백신과 사망 사이의 인과 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 그러나 사망자가 이례적으로 많이 발생하면서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상세한 조사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전문가 의견을 바탕으로 독감 백신 및 접종에 대한 정보를 정리했다.

―독감 접종 후 사망한 사람들은 어떤 제품을 맞은 건가.

“백신 종류도, 접종 지역도 제각각이다. 최소 6개 회사의 백신 제품이 사용됐다. 다만 사망자가 늘어나며 같은 로트번호(제조번호)로 생산된 백신을 맞고 사망한 사례도 일부 나오고 있다.”

―올해 무료 접종용 백신이 지난해와 달라졌다고 하던데, 이상 반응이나 사망 건수가 늘어난 것과 관련이 있을까.

관련기사
“지난해까지 국가 무료 예방접종은 3가 백신으로 했었다. 반면 유료 접종은 대부분 4가 백신이었다. 3가와 4가는 백신으로 예방할 수 있는 독감 바이러스 수다. 올해는 국가 무료 예방접종도 4가 백신으로 바뀌었다. 전문가들은 3가 백신과 4가 백신 간의 안전성 차이는 없다고 본다.”

―유료 접종 백신이 더 안전한가.

“올해 사망자의 대다수가 무료 백신 접종자이긴 하다. 그러나 이는 사망자 대다수가 고령층이기 때문에 무료 접종 대상이 된 것일 뿐, 무료 백신이 더 위험하다는 의미가 아니다. 보건당국과 전문가들은 유료, 무료 백신의 차이가 없다는 의견이다.”

―독감 접종과 사망의 인과 관계가 밝혀진 사례가 있나.

“2009년 이후 지난해까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는 총 25건이다. 이 중 보건당국이 독감 백신으로 인한 사망이라고 인정한 건 딱 1건이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2009년 10월 접종을 받은 65세 여성이 접종 사흘 뒤부터 근력 저하 증상이 나타났다. 이후 눈과 얼굴이 마비되는 ‘밀러피셔 증후군’ 진단을 받고 입원 치료 중 흡인성 폐렴이 발생해 이듬해 2월 세상을 떠났다.”

―기저질환 여부가 독감 접종 후 사망과 관련이 있나.

“가능성이 높다. 상당수 전문가는 백신 자체보다 접종 과정의 다른 요인 때문에 기저질환이 악화돼 사망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가령 백신 품귀나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스트레스로 작용한다거나, 쌀쌀한 날씨에 오래 줄을 서는 행위 등이 기저질환을 악화시킬 수 있다고 설명한다.”

―예방접종 시 유의사항은….

“몸 상태가 좋은 날 붐비지 않는 시간으로 예약해 맞는 게 좋다. 본인의 건강 상태와 기저질환에 대해 의료진에게 충분히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 수분 섭취도 중요하다. 추운 곳에서 장시간 대기하지 않아야 한다. 접종 후 접종기관에서 15∼30분 정도 머물면서 이상 반응이 생기는지 관찰한 뒤 귀가해야 한다. 접종 당일 무리한 활동은 자제해야 한다.”

―접종 후 이상 반응이 생기면 보상을 받을 수 있나.

“인과 관계가 인정되고 부작용을 치료하기 위한 본인 부담 진료비가 30만 원 이상일 때 피해 보상을 받을 수 있다. 무료 접종 대상자나 국가가 접종을 권장하는 대상자(만성질환자 등)가 이상 반응으로 진료비를 부담했다면 관할 보건소를 통해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이 외 접종자는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으로 피해구제 신청을 하면 된다.”

―해외에서도 독감 접종 후 사망한 사례가 있나.

“미국에서도 독감 접종 후 부작용을 호소하는 사례가 매년 약 3만 건씩 보고된다. 이 중 사망 보고는 많게는 연간 수십 건에 이른다. 하지만 연관성이 입증되지 않은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스라엘에서는 2006년 10월 독감 백신을 맞은 뒤 만성질환자 4명이 숨져 접종이 일시 중단됐다. 중국은 2009년 신종 인플루엔자(신종 플루) 유행 당시 신종 플루 백신 접종을 서두르는 과정에서 4명이 사망했다. 중국 정부는 3명은 백신과 무관하고, 1명은 사망 원인을 정확히 알 수 없다고 발표했다.”

전주영 aimhigh@donga.com·이소정 기자 / 뉴욕=유재동 특파원
#독감백신#유료#무료#성분 차이#기저질환#불안#독감주사#q&a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