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저격수’ 윤희숙, 오늘 대선 출마 선언

윤다빈 기자 입력 2021-07-02 03:00수정 2021-07-02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준표 “윤석열 부인 쥴리의혹 반박
무슨 득이 되겠나… 치명적 실수”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하자 이 지사 ‘저격수’로 통하는 국민의힘 초선 윤희숙 의원이 2일 대선 출마 선언을 예고했다. 윤 의원은 1일 동아일보와의 통화에서 “젊은이들에게 기회가 줄어들고 희망이 사라지면서 나라의 지속가능성이 줄어들고 있다”면서 “기득권 노조와 싸워 길을 뚫어줘서 꽉 막힌 경제를 풀어야 한다”며 출마 이유를 밝혔다. 또 “이 지사의 출마선언문은 중국식 사회주의 느낌”이라며 “이 지사는 젊은이들에게 빚더미를 안기는 걸 당연시한다”고 말했다.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선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야당 대표 재직 시절 여당의 공수처법·선거법 처리에 맞서 장외투쟁을 벌이는 등 ‘강경보수’ 이미지를 가졌다는 지적에 대해 “국민을 지키는 게 강경 보수라고 하면 그 길을 가겠다”고 반박했다.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은 이날 윤석열 전 검찰총장 부인 김건희 씨가 이른바 ‘윤석열 X파일’로 알려진 문서들에 나온 ‘쥴리 의혹’에 정면으로 반박한 것을 두고 “치명적 실수”라고 주장했다. 홍 의원은 이날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본인 입으로 물꼬를 터 버렸으니까 이제 그 진위에 대해 지금 국민들이 집요하게 검증을 하려고 들 것”이라며 “대응할 만한 성질의 것이 아닌데 너무 일찍 객관화, 일반화시켜 과연 윤 전 총장에게 무슨 득이 되겠느냐”고 했다.


윤다빈 기자 empty@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주요기사

#이재명#이재명 저격수#윤희숙#윤희숙 대선 출마 선언#윤석열 전 검찰총장#김건희#홍준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