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국내 여성 1호 건축사 지순씨

동아일보 입력 2021-09-29 03:00수정 2021-09-29 03:0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 1호 여성 건축사이자 한국은행 본점과 포스코 본사 등을 설계한 지순 전 간삼종합건축사무소 대표이사(사진)가 21일 별세했다고 간삼건축이 28일 밝혔다. 향년 86세.

서울대 건축공학과를 졸업한 고인은 1966년 국내 여성으로는 처음 건축사 자격을 얻었다. 1971∼1991년 연세대 주생활학과 교수, 일양건축사무소 대표이사, 대한여성건축사회 초대 회장, 한국여성건축가협회 회장 등을 지내며 ‘건축계 대모’로 불렸다.

육영회 여성복지관인 양지회관, 서울 당산동 어머니회관 등 여성 관련 건축물 설계도 주도했다. 유족으로 간삼건축을 함께 설립한 남편 원정수 인하대 건축학과 명예교수와 4녀가 있다.
주요기사

#국내 여성 1호 건축사#지순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