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오피니언

[포토 에세이]가을 예찬

입력 2021-08-18 03:00업데이트 2021-08-18 03:0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어느덧 뜨거웠던 여름이 조금씩 물러가고 있습니다. 아침저녁으로 살랑살랑 바람이 붑니다. 가을의 초입에 다가온 듯합니다. 이렇게 또 시간은 지나가고, 새로운 희망을 기다리게 됩니다.

―서울 중구 을지로 입구에서

김재명 기자 bas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오피니언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