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의 드론 택시 [퇴근길 한 컷]

동아일보 입력 2021-07-29 16:42수정 2021-07-29 16: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래의 에어택시인 무게 2.3톤의 ‘시티 에어버스’가 28일(현지시간) 독일 바바리아주 만힝에서 시험 비행을 마치고 지상에 내려앉고 있습니다.

수년간 여객용 드론 개발에 힘써 온 에어버스는 앞으로 잉골슈타트가 에어택시의 시범도시가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상교통의 혼잡을 피하기 위해 최근 항공사와 자동차 기업들이 UAM(도심항공 모빌리티·Urban Air Mobility) 사업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배터리와 IT 신기술의 복합기술이 만드는 드론택시와 플라잉카는 조만간 우리 생활에 현실로 나타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주요기사
만힝=AP/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