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샹치’ 30만 돌파 3일째 1위…‘인질’ 2위 130만↑

뉴스1 입력 2021-09-04 10:02수정 2021-09-04 10: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포스터 © 뉴스1
마블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30만 관객을 돌파했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지난 3일 1693개 스크린에서 9만2414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관객수 31만2981명을 기록,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했다.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마블의 강력한 전설 ‘텐 링즈’의 힘으로 어둠의 세계를 지배해 온 아버지 웬우(양조위 분)와 암살자의 길을 거부하고 자신의 진정한 힘을 깨달은 초인적 히어로 샹치(시무 리우 분)의 피할 수 없는 운명적 대결을 그리는 영화다. ‘어벤져스: 엔드 게임’(2019)으로 막을 내린 MCU 페이즈3의 뒤를 잇는 페이즈4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작품이기도 하다.

2위는 ‘인질’이다. 배급사 NEW에 따르면 ‘인질’은 4일 오전 중 130만 관객을 돌파했다. 3위는 ‘모가디슈’로 723개 스크린에서 2만317명의 관객을 불러모아 누적관객수는 316만5195명을 달성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