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4325명 확진, 주말효과에도 4천명대…오미크론 12명 늘어 24명

입력 2021-12-06 09:36업데이트 2021-12-06 10:2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닷새째 5000명대 안팎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5일 오후 서울역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길게 줄 서 있다. 2021.12.5/뉴스1 © News1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325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일요일 발생, 월요일 집계 기준으로는 역대 최다 규모다. 국내 오미크론 감염 환자는 12명 증가해 누적 24명을 기록했다.

월요일 집계 신규 확진자가 4000명대를 기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규 확진자 4325명은 전날 5128명보다 803명 감소했고, 전주인 11월29일 3308명 대비 1017명 증가했다. 2주일 전(11월 22일) 2826명 대바 1499명 증가했다.

특히 국내에서 신종 변이 ‘오미크론’ 확진자가 12명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오미크론 관련 누적 확진자는 24명으로 추가 확산이 우려된다.

위중증 환자는 727명으로 전날 744명보다 17명 감소했다. 엿새째 700명대를 기록 중이다. 사망자는 41명으로 전날 43명보다 2명 감소했으나, 두자릿수 발생을 지속하고 있다. 국내 코로나19 치명률은 0.81%에서 0.82%로 0.01%포인트(p) 상승했다.

해외에서 유입된 오미크론 감염자는 기존 4명에서 6명, 국내 감염자는 8명에서 18명으로 늘었다. 이에 따라 누적 감염자는 총 24명이다.

해외유입 감염자는 나이지리아를 다녀온 40대 목사 부부와 경기도 거주 50대 여성 2명에 이어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입국한 2명이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이날 확인됐다.

◇4325명 확진, 월요일 집계 첫 4000명대…위중증 엿새째 700명대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325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 News1
이날 신규 확진자 4325명 중 국내발생 확진자는 4296명을 차지했다. 나머지 29명은 해외유입 사례다. 주간 일평균 국내발생 확진자는 명으로 전일 4565.3명에서 크게 증가했다.

대부분의 국내발생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3010명(서울 1401명, 경기 1308명, 인천 301명)으로 전국 70.1% 비중을 차지했다. 비수도권 지역발생 확진자는 1286명으로 전국 비중의 29.9%로 나타났다.

신규 확진자 4325명(해외 29명)의 지역별 현황은 서울 1408명(해외 7명), 부산 193명(해외 1명), 대구 146명(해외 1명)명, 인천 302명(해외 1명), 광주 43명, 대전 106명, 울산 15명(해외 2명), 세종 13명, 경기 1314명(해외 6명), 강원 112명, 충북 59명, 충남 157명(해외 2명), 전북 73명(해외 1명), 전남 37명, 경북 180명(해외 1명), 경남 120명, 제주 39명, 검역 6명이다.

신규 확진자 발생 추이는 0시 기준 11월 23일부터 12월 6일까지 최근 2주간 ‘2698→4115→3937→3896→4067→3925→3308→3032→5123→5266→4944→5352→5128→4325명’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해외유입을 제외한 국내발생 확진자 추이는 ‘2684→4087→3916→3878→4044→3890→3285→3003→5075→5242→4923→5325→5104→4296명’이다.

위중증 환자는 727명으로 전날 744명보다 17명 감소했다. 그러나 엿새째 700명대를 유지하면서 큰 감소는 없는 상황이다. 최근 2주간 위중증 환자의 추이는 ‘549→586→612→617→634→647→629→661→723→733→736→752→744→727명’ 으로 나타난다.

© News1


사망자는 하루새 41명 발생했다. 누적 사망자는 3893명이며, 코로나19 치명률은 0.81%에서 0.82%로 0.01%포인트(p) 상승했다.

최근 2주간 사망자 수는 ‘30→34→39→39→52→56→32→44→34→47→34→70→43→41명’이다.

◇기본 접종완료 80.5%…전국민 대비 부스터샷 7.7%

© News1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는 1963명 증가한 4134만1888명을 기록했다. 통계청 2020년 12월 말 주민등록인구현황 5134만9116명 대비 80.5% 수준이다.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91.7%에 해당한다.

1차 접종자는 누적 4267만8737명으로 1690명 증가했다. 전체 인구 대비 83.1%, 18세 이상 성인 기준으로는 93.7%다. 또 추가접종(부스터샷) 인원은 3650명 증가한 395만6401명으로 전 인구 대비 7.7%로 나타났다. 성인 기준은 9%이다.

백신별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현재까지 1111만99589명이 1차 접종을 받았다. 이 중 접종 완료자는 1103만6171명이다. 1차 AZ, 2차 화이자 백신으로 접종한 교차접종자는 총 177만625명이다.

화이자 백신 1차 접종자는 이날까지 총 2335만4417명을 기록했다. 2차까지 맞은 사람은 누적 2237만1234명이다. 모더나 백신은 1차 누적 670만3845명, 접종완료 643만3967명을 기록했다. 1회 접종으로 완료되는 얀센 백신은 150만516명이 접종을 마쳤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