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유흥업소 일제단속 3백27건 적발…서울경찰청

입력 1996-10-29 12:18업데이트 2009-09-27 14:21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서울 경찰청은 28일 오후 11시부터 3시간동안 시내 일원에 걸쳐 단란주점 등 유흥업소의 변태영업, 미성년자 고용영업, 시간외 영업, 무허가 영업 등에 대한 일제단속을 실시, 3백27건의 위반사례를 적발했다. 경찰은 이 가운데 2백1명을 불구속 입건하고 57명을 즉심에 넘겼으며 2백21개업소에 대해 영업정지 등의 행정처분을 내렸다. 적발된 업소의 위반사례를 보면 미성년자 상대영업 32건, 무허가 영업 63건, 퇴폐변태영업 32건, 시간외영업 78건 등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