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연예

키어로X냄세윤이 또 한 건 했다…레드벨벳 ‘포즈’ 1차 만에 성공

입력 2021-11-27 20:25업데이트 2021-11-27 20:25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키와 문세윤의 직감과 육감이 만나 1차 시도 성공을 일궈냈다.

27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에는 그룹 마마무의 문별 화사가 출연했다.

출연자들은 다시 듣기를 쓰지 않고 붐청이 찬스를 사용해 빈 답안을 채우기로 했다. 문세윤은 상황을 유추해 ‘워킹’을 제안했다. 한해와 넉살 등은 ‘ㅁ(미음)’을 공통적으로 들었다고 했다. 신동엽은 붐청이 찬스로 영어 초성이 ‘ㅁ’으로 시작하는지 물어보자고 했다. 화사는 붐청이 찬스의 BGM인 ‘멍청이’를 라이브로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붐청이 찬스의 대답은 ‘네’였다. ‘ㅁ’으로 시작하는 단어를 무작위로 생각해보던 중 태연이 “무브!”를 크게 외쳤다. 만장일치로 ‘무브’가 채택됐다.

키가 정답존에 갔다. 문세윤은 마지막으로 답안을 보면서 ‘따위’와 ‘따윈’을 고민했다. 이를 들은 키도 고민하더니 ‘따위’가 아니라 ‘따윈’일 거라고 주장했다. ‘따위’보다 ‘따윈’이 훨씬 당당함을 강조하기 때문이었다. 키는 자신의 직감과 문세윤의 육감을 믿고 ‘따윈’으로 답안을 작성했다. 그 결과 정답이었다. 보고도 안 믿기는 놀라운 결과에 비명을 질렀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