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렉서스, 하이브리드 배터리 10년 20만km 무상보증

동아경제 입력 2015-01-05 10:18수정 2015-01-05 10:2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도요타자동차는 2015년 1월 1일부터 렉서스 하이브리드 전 차종에 대해 하이브리드 메인 배터리의 무상보증을 기존 제조사 보증 5년/8만km에서 한국도요타의 추가보증으로 10년/20만km까지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한국도요타는 CT 200h, ES 300h, GS 450h, NX 300h, RX 450h, LS 600hL의 렉서스 브랜드 6개 차종과 프리우스, 캠리 하이브리드의 도요타 2개 차종 등 총 8개 라인업으로 국대 최대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한국토요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하이브리드 배터리 10년/20만km무상보증 확대는 세계 최고 하이브리드 기술력과 오랫동안 세계시장에서 쌓아온 신뢰성을 바탕으로 보다 많은 고객들이 안심하고 하이브리드를 경험하실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도요타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은 “뛰어난 연비와 정숙성 승차감, 퍼포먼스 뿐 아니라 대기오염물질인 질소화합물(NOx)의 배출도 디젤엔진에 비해 압도적으로 적은 하이브리드 모델이야말로 ‘친환경 자동차’에 걸 맞는다”며 “부임 첫해인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적극적인 하이브리드 시장 확대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김훈기 동아닷컴 기자 hoon149@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