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문화

방탄소년단 ‘프루프’, 빌보드200 역주행 …9주 연속 차트인

입력 2022-08-17 07:56업데이트 2022-08-17 07:5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글로벌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팀과 개별 활동으로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장기집권 중이다.

16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8월 20일 자)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Proof)’는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빌보드 200’에서 전주 대비 3계단 오른 59위에 자리하며 9주 연속 차트인했다.

‘프루프’는 이외에도 빌보드 내 세부 차트에서 선전했다. ‘월드 앨범’ 2위, ‘톱 커런트 앨범’ 44위, ‘톱 앨범 세일즈’ 67위에 안착했다.

방탄소년단은 개별 활동에서도 두각을 드러냈다. 앞서 빌보드가 예고 기사에서 밝힌 것처럼 보컬라인 진·지민·뷔·정국이 지난 5일 발표한 베니 블랑코, 스눕독과의 협업곡 ‘배드 디시전스(Bad Decisions)’는 진입 첫 주 메인 싱글차트 ‘핫 100’ 10위에 올랐다. 빌보드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이로써 10곡 이상을 빌보드 ‘핫 100’ 톱10에 올린 최초의 한국 아티스트가 됐다.

‘배드 디시전스’는 이밖에도 ‘디지털 송 세일즈’ 1위,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각각 6위와 7위, ‘리릭 파인드 글로벌’ 10위, ‘스트리밍 송’ 28위, ‘캐나다 핫 100’ 31위, ‘팝 송’ 35위 등 여러 차트에서 진입과 동시에 상위권에 올랐다.

또 방탄소년단 정국과 찰리 푸스의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는 ‘핫 100’에서 전주 대비 9계단 반등하며 48위에 랭크됐다. 해당 차트에 7주 연속 머물렀다. 이밖에 ‘디지털 송 세일즈’ 34위, ‘캐나다 핫 100’ 37위 등 여러 차트에서도 역주행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문화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