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베일 벗은 제네시스 ‘GV80’…프리미엄 SUV 시장 판도 바꿀까?
더보기

베일 벗은 제네시스 ‘GV80’…프리미엄 SUV 시장 판도 바꿀까?

김도형 기자 입력 2020-01-15 10:30수정 2020-01-15 10: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제네시스의 첫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으로 주목 받아온 ‘GV80’이 15일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6기통 디젤 엔진을 적용한 첫 모델의 최저 가격은 6580만 원부터 시작한다.

현대자동차는 15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GV80 공식 출시 행사를 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GV80은 현대차의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 모델이다.

GV80은 ‘역동적인 우아함’이라는 디자인 철학을 내세우면서 날렵하고 스포티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기존 제네시스의 중후한 이미지에 SUV만의 역동적 이미지를 결합한 것이다.


다양한 안전 신기술도 갖춰 현대차 최초로 탑승자 간 충돌을 방지하는 ‘센터 사이드 에어백’이 포함됐고 전방충돌 방지기능도 성능을 높였다.

주요기사

특히 2.5 단계 수준으로 평가받는 자율주행 기술은 인공지능(AI)가 운전습관을 분석해 평소와 비슷하게 운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고속도로 등에서 방향 지시등을 켜는 것만으로 차선을 변경할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 기술, 인체공학적 시트 시스템인 에르고 모션(Ergo motion) 시트 등의 기술과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제네시스 통합 컨트롤러(필기 인식 조작계) 등의 편의 기능이 적용됐다.

이번에 출시된 3L 디젤 엔진 모델의 판매 가격은 6580만 원부터 시작한다. 현대차 측은 여기에 엔진과 구동방식, 색상, 옵션 패키지 등을 원하는 대로 구성할 수 있는 ‘유어 제네시스’ 시스템을 새롭게 적용한다고 밝혔다. GV80은 앞으로 2.5L와 3.5L 가솔린 터보 엔진 모델이 추가적으로 출시된다.

김도형 기자 dod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