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50% 세일”…대형마트 대대적 할인행사

김은지기자 입력 2020-06-24 22:51수정 2020-06-24 22:5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정부 주도 ‘동행세일’ 행사 동참
뉴스1
대형마트가 정부 주도로 진행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참여해 침체된 내수 살리기에 나선다. 대한민국 동행세일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한 정부 주도 행사다.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 업계도 이에 동참해 대대적인 할인전을 연다.

이마트는 25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폴햄, 베이직하우스 등 50여 개 브랜드의 중소 패션협력사의 제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국산 농수산물을 할인 판매하고 구입 고객에게는 신세계상품권을 증정한다. SSG닷컴은 ‘쓱 패밀리세일’이라는 명칭으로 패션, 뷰티, 가전제품을 5~10% 할인 판매한다.

롯데마트는 25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식품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28일까지는 행사카드로 1등급 한우 제품을 구입하는 엘포인트 고객에게 40%를 할인해준다. 랍스터, 자두, 와인 등도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홈플러스는 25일부터 다음 달 8일까지 2주 동안 총 9600종의 상품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일품포크 삼겹살, 완도전복, 수박 등 국내산 신선식품을 행사카드 결제 시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주요 생필품과 식료품도 원 플러스 원(1+1), 투 플러스 원(2+1)으로 선보인다.

주요기사

김은지 기자 eunj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