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블래터회장 『월드컵 홀수해에 개최』

입력 1999-01-07 19:27수정 2009-09-24 14: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월드컵축구대회의 격년제개최가 시행되더라도 하계올림픽과 겹치지는 않을 전망이다.

월드컵 격년제 개최를 제안한 제프 블래터 국제축구연맹(FIF

A)회장은 7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 FIFA본부에서 후안 안토니오 사마란치 국제올림픽위원회(IOC)위원장을 만나 “한국과 일본이 공동개최하는 2002년 월드컵이후 월드컵본선을 2년주기로 전환하되 2004년 아테네올림픽 등 하계올림픽 개최연도를 피해 홀수해에 경기를 치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블래터회장의 이 제안이 FIF

A 집행위와 각 대륙연맹의 동의를 얻을 경우 월드컵은 2005년부터 매 홀수해에 치러질 공산이 커진다.

한편 월드컵 격년제 개최 제안에 대부분의 유럽국가가 반발하고있는 가운데 렌나르트 요한손 유럽축구연맹(UEFA)회장은 이날 “블래터 FIFA회장이 UEFA의 동의없이 월드컵을 격년제로 전환하려고 시도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즉각 철회하고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취리히AP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