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유로파리그 32강 선수 가치 베스트11…1200억원

뉴시스 입력 2021-02-20 15:32수정 2021-02-20 15: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의 손흥민이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에 오른 선수 중 가치가 높은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다.

독일의 축구이적전문 ‘트랜스퍼마르크트’는 20일(한국시간) 이번 시즌 유로파리그 32강에 출전하는 선수 중 손흥민을 9000만 유로(약 1206억원) 가치로 평가하며 베스트11에 포함했다.

손흥민은 11명 중 두 번째로 높은 가치로 평가받았다.

손흥민은 지난 19일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푸스카스 아레나에서 열린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와의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 원정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으며 토트넘의 4-1 대승을 이끌었다.

주요기사
시즌 18호골(EPL 13골·유로파리그 예선포함 4골·리그컵 1골)에 성공한 손흥민은 도움 13개와 함께 공격포인트 31개를 기록, 자신의 한 시즌 최다 공격 포인트를 새로 썼다.

팀 동료 해리 케인은 1억2000만 유로(약 1609억원)로 제일 높았다.

손흥민은 브루노 페르난데스(9000만 유로), 마커스 래시포드(8000만 유로·이상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최전방 공격수 케인 뒤에 배치됐다.

폴 포그바(6500만 유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리 틸레만스(5000만 유로·레스터 시티)가 중원에 자리했고, 포백은 테오 에르난데스(5000만 유로·AC밀란), 파우 토레스(5000만 유로·비야레알), 칼리두 쿨리발리(6000만 유로·나폴리), 아론 완-비사카(4000만 유로·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구성됐다.

골문은 잔루이지 돈나룸마(6000만 유로·AC밀란)가 지켰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