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호선 상동역 변전실 폭발사고…작업자 2명 의식 잃어

박태근 기자 입력 2021-03-09 20:01수정 2021-03-09 20: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9일 경기 부천 상동역(서울 지하철 7호선) 변전실에서 폭발이 일어나 작업자 2명이 의식을 잃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날 오후 5시 57분경 상동역 지하 2층 변전실에서 전기 관련 작업 도중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작업자 A 씨(50대)와 B 씨(30대)가 감전돼 쓰러졌다.

이들은 구조 당시 의식은 없었지만 호흡과 맥박은 있는 상태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주요기사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교통공사는 상동역 내부에 있던 승객들을 모두 대피시키고, 양방향 전동차를 무정차 통과시켰다.

당국은 현장 관계자,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박태근 동아닷컴 기자 ptk@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