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한 저수지 인근 하천 제방 무너져…큰 피해 없어

뉴스1 입력 2020-08-12 19:32수정 2020-08-12 21: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광주 북구 장등동 한 저수지 인근 하천 제방 일부가 무너진 모습.(광주북구 제공) © 뉴스1
광주의 한 저수지 인근 하천 제방 일부가 무너져 지방자치단체 등이 피해 복구에 나섰다.

12일 광주 북구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30분쯤 북구 장등동 저수지 인근 하천 둑 일부가 무너졌다는 민원 신고가 광주시에 접수됐다.

인근에 위치한 비닐하우스를 소유하고 있는 민원인은 무너진 둑으로 인해 인근 은행나무가 넘어져 비닐하우스가 피해를 입을 것을 우려해 신고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광주시 상황전파 시스템으로 신고를 전달받은 북구는 신고 지역을 확인한 결과 큰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

주요기사
애초 인근 저수지 제방이 무너졌다고 알려졌으나, 지자체 관계자가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은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구청 관계자는 “정확한 피해 정도를 확인하고 빠른 보수를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주=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