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검, 마약반입한 美국적 대기업 간부 구속

동아일보 입력 2010-09-05 21:59수정 2010-09-05 21: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지검 강력부(이영기 부장검사)는 국제우편을 통해 암페타민을 들여온 혐의(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위반)로 국내 대기업 중간 간부인 미국인 A씨를 최근 구속기소했다고 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8월 중순 미국발 국제특송우편물에 중추 신경 각성제인 암페타민 10g을 넣어 국내에 들여온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검찰에서 '지병으로 복용하던 약을 가족이 보내줘 받은 것뿐'이라고 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암페타민은 미국에서도 마약류로 지정돼 특별관리되고 있는 약품"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인터넷 뉴스팀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