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주말, 떠나요!/진천서 ‘힐링 뮤직 페스티벌’

입력 2009-07-24 06:53수정 2009-09-21 22:3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친 몸과 마음을 음악으로 치유

“일상에 지친 몸과 마음을 진천에서 달래세요.”

24∼26일 충북 진천군 진천읍 역사테마공원(종박물관) 야외무대에서 국내외 힐링음악가(치유음악가)들이 ‘2009 힐링 뮤직 페스티벌’을 연다.

티베트 국민 여가수인 겔상추키의 공연을 시작으로 퓨전 국악그룹 시나위, 힐링뮤직 연주그룹 노튼, 오카리나 한태주 그룹 등이 피아니스트 이진욱 트리오와 슈가코팅, 일본 퓨전그룹 립스, 팝페라 정세훈 그룹 등과 함께 수준 높은 치유음악을 선사한다. 또 재즈피아니스트 임인건, 데이드림, 미국의 유명연주 그룹 비틀재즈, 힐링뮤직 아티스트 자닌토 등이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연주한다.

부대행사로 1만여 m²(약 3030평) 해바라기 밭에서의 숲속 체험과 천연염색, 심리치료 테라피팀의 심리여행 체험, 힐링마술팀의 마술공연 등이 펼쳐진다. 종박물관은 이 기간에 야간개장하며 토종 만들기와 범종 문양 탁본 등도 진행한다. 입장료는 무료. 음악공연은 오후 7시 반, 부대행사는 오후 5시부터 각각 시작된다. 043-539-3791

장기우 기자 straw825@donga.com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