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월 60만원 밑돌듯…2002년보다 7~15% 인상

입력 2003-06-24 18:28수정 2009-09-29 00:0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9월부터 1년간 적용되는 최저임금 수준이 월 60만원을 밑도는 선에서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노동부 산하 최저임금위원회 관계자는 24일 “노동계와 사용자단체가 제시한 인상안의 차이가 너무 커 현재 최저임금 수준보다 7∼15% 인상된 안을 새로 만들어 제출할 것을 양측에 요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현재 월 최저임금은 51만4150원으로 7∼15% 인상될 경우 55만140∼59만1272원에서 정해질 전망이다. 최저임금 수준은 26일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에서 최종 결정된다.

한국경영자총협회 등 사용자단체들은 최저임금안으로 당초 월 53만2230원(3.5% 인상)을 제시했다가 최근 53만6750원(4.4% 인상)으로 수정했으며 한국노총 민주노총 등 노동계와 시민단체들은 월 70만600원(36.3% 인상)을 고수하고 있다.

최저임금은 정원사 가정부 선원 등 일부를 제외하고 모든 사업장에 적용되며 사업주는 예외적으로 취업기간 6개월 미만인 만 18세 미만 근로자에게는 최저임금액의 10%를 감액할 수 있다.

정경준기자 news91@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