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 간 이준석 “윤석열 검증, 조국 수사와 같을 수 없어”

뉴시스 입력 2021-06-23 15:44수정 2021-06-23 15: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민적 공분 사는 문제 있어야 조국과 같은 수사 하는 것”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3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배우자 검증이 조국 수사보다 더 심해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과 관련해 “송 대표의 사견일 뿐”이라고 잘라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제주더큰내일센터를 방문해 청년들과 간담회를 가진 뒤 이어진 취재진의 질문에 “윤 전 총장에게 조국 전 장관 일가와 같은 국민적 공분을 살만한 문제가 있다고 생각했을 때 (조국 전 장관 수사와 같은 강도의 검증을) 하는 것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국민적 공분을 살만한) 문제가 없다고 했을 때 (조국 전 장관 수사와) 비슷한 방식의 수사나 접근은 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또 “송 대표가 (X파일과 관련한 내용을) 알고 발표하는 거면, 그냥 말하는 게 낫다”면서 “왜 음모론에 가까운 말씀을 하는지 이해가 안 간다”고 꼬집었다.

주요기사
무소속 홍준표 의원이 페이스북에 “사찰을 늘 지휘 했던 분(윤 전 총장)이 불법사찰 운운으로 검증을 피해 가려고 하는 것은 올바른 태도가 아니”라고 쓴 것에 대해선 “윤 전 총장이 불법사찰을 했다는 것에 대해 들은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홍 의원이 (불법사찰을 했다는 내용을) 밝히면, 그에 따라 우리가 따져볼 수 있는 사항이다”며 “대선을 앞두고 벌어질 수 있는 걱정스러운 공격이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전 제주를 찾은 이 대표는 제주4·3평화공원을 참배한 뒤 원희룡 제주지사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홍보관을 방문한 데 이어 제주더큰내일센터를 찾아 청년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제주=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