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회창대표 『통합바탕서 黨개혁』

입력 1997-09-01 20:50수정 2009-09-26 11:5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한국당 이회창(李會昌)대표는 1일 『최근 제시한 「국민대통합의 정치」는 이번 대선이 끝난 뒤 미래의 정치모습을 크게 그려본 것』이라며 『당의 개혁도 대통합의 바탕 위에서 하나하나 풀어가겠다』고 밝혔다. 이대표는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확대당직자회의를 주재하면서 『지역과 계층이 대립되는 적대적 정치행태는 새 시대에 맞지 않는다는 게 내 소신』이라며 『당이 앞장서서 국민대통합의 방향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정훈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