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환 - 김지현 군 아동권리지킴이賞

입력 2005-11-29 03:00수정 2009-09-30 21:4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6일 오전 10시 반 서울 용산구 효창동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조수환 군(왼쪽)이 아동부문 아동권리지킴이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 제공 세이브 더 칠드런
“아동문제는 우리가 스스로 해결해요.”

26일 아동구호단체인 ‘세이브 더 칠드런’은 유엔아동권리협약 채택 16주년을 기념하는 제3회 아동권리주간을 맞아 아동권리지킴이상을 수여했다. 아동 부문에서 조수환(12·천안구성초 6년) 군이 청소년 부문에서 김지현(15·덕수정보산업고 1년) 군이 수상했다.

이들은 어려운 가정환경에도 불구하고 적극적인 사회활동으로 아동인권에 기여했다.

조 군은 지난해 8월부터 제1기 청소년특별회의 위원으로 참석해 청소년의 두발자유, 학생회장제 폐지, 학교폭력 방지 등 다양한 의제를 발의했다. 그는 교내 신문 최초편집장, 119소방대원, 모범 보이스카우트 대원, 국가보훈처 주관 글짓기 수상, 전국창의과학경진대회 은상 수상 등 경력이 화려하다.

김 군은 인문계고교 진학을 목표로 했지만 장학금을 타기 위해 정보산업고를 선택해야 했다. 그는 꾸준히 ‘학교폭력 예방하는 선생님과 학생 모임’(GSGT)의 리더로서 지난달 열린 학교폭력 추방 캠페인인 ‘애플 데이’를 주도하고 GSGT 홈페이지를 운영하는 등 학생인권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동정민 기자 ditto@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