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크로니클’ 한국 시장 공략 본격화

스포츠동아 입력 2015-01-06 16:08수정 2015-01-06 16:2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에프엘모바일코리아는 6일 서울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모바일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오스트크로니클’을 소개했다. 지난 달 24일 네이버 앱스토어를 통해 출시된 오스트크로니클은 출시 하루 만에 최고매출 4위, 인기무료게임 1위에 올랐다. 신규 서버를 긴급 추가하기도 했다.

‘완미세계’와 ‘주선온라인’ 등 한국에서도 흥행한 타이틀로 유명한 퍼펙트월드 산하 조룡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한 게임이다. 중국과 대만 등에서 이미 시장성을 검증받은 바 있다. 광활한 필드에서 자유로운 전투를 벌일 수 있고, 길드와의 협업을 통한 영토 쟁탈전도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1월 말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 T스토어 등에도 출시하는 것이 목표다.

에프엘모바일코리아의 박세진 지사장은 “에프엘모바일코리아가 모바일 대작 MMORPG 오스트크로니클을 필두로 한국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설 것이다”고 말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트위터@kimyke76
관련기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