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A “화이자 백신 29일까지, 모더나 1월 12일까지 승인 결정”

뉴스1 입력 2020-12-01 23:01수정 2020-12-01 23: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럽연합의 의약품 규제 당국인 유럽의약품청(EMA)이 조건부 승인을 신청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모더나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EMA는 미국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생명공학기업 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백신 ‘BNT162b2’에 대해 승인 여부를 12월29일까지 검토해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EMA는 미국 제약사 모더나의 백신 ‘mRNA-1273’에 대해서는 내년 1월12일까지 승인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EMA가 백신 승인을 권고하면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EMA 자문에 기반해 회원국들과 협의하고 백신 출시를 최종 승인하게 된다.

주요기사
EU 집행위원회 대변인은 “EMA가 백신을 승인하면 며칠 내로 백신 출시를 승인할 것이다. 목표는 빠른 시일 내에 진행하는 것”이라며 “정확한 승인 날짜는 EMA의 허가 여부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