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토픽]伊신부-比수녀 사랑의 도피행각

입력 1996-12-02 19:59수정 2009-09-27 11: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첫눈에 사랑에 빠져 아이까지 낳은 이탈리아의 67세 신부와 필리핀 출신 30세 수녀가 최근 3년간의 동거생활을 청산하고 결혼하기로 공개 선언해 화제. 이들은 이미 성직을 떠나 한 아파트에서 동거중인데 신부는 『그녀를 진실로 사랑하기 때문에 유혹에 무릎을 꿇을 수밖에 없었다』며 『우리의 아기는 진정한 기쁨』이라고 강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