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뉴시스|경제

올들어 아파트 10채 중 3채는 외지인이 사들여…역대 최고치

입력 2021-09-08 09:44업데이트 2021-09-08 09:4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올해 들어 전국 아파트 10채 중 3채는 타 지역에 거주하는 외지인이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8일 부동산 정보업체 경제만랩이 한국부동산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전국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43만2400건 이었는데 타 지역 아파트 매매거래량이 12만1368건으로 외지인 매입 비중이 28.1%에 달했다.

이는 한국부동산원이 관련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06년(1~7월 기준) 이후 최고치다.

서울 거주자들의 타 지역 아파트 매입 비중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올해 1~7월 서울 시민의 타 지역 아파트 매매 비중은 8.8%로 2006년 이후 최고치를 보였다.

특히 지난 7월에는 전국 아파트 매매거래 5만9386건 중 타 지역 거주자의 매입 건수가 1만8159건으로 외지인 매입 비중이 30.6%를 기록했다. 2006년 이후 월별 외지인 매입 비중이 30%가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황한솔 경제만랩 리서치 연구원은 “거주하지 않는 지역의 아파트를 사들이는 것은 실거주 목적보다는 임대 또는 단기 시세차익 등을 위한 투자 목적으로 접근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경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