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연수 “3주 만에 훌쩍 큰 아들…지아도 잘생겼다고 흐뭇”

뉴시스 입력 2021-08-04 15:39수정 2021-08-04 15:3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박연수가 아들 송지욱의 근황을 알렸다.

4일 박연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주 만에 집에 온 아들”이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올렸다.

이어 박연수는 “키만 컸지 하는 짓이 딱 애기들~~ 3주 안 본 동생 껴안고 잘생겼다는 말을 수십 번 하는 누나. 동생들 보며 엄마 마음으로 흐뭇해하는 거 첨 본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영상 속엔 송지욱이 친구와 함께 운동기구 위에 서있는 모습이 담겼다.

주요기사
한편 박연수는 전 축구선수 송종국과 이혼 후 딸 송지아, 아들 송지욱을 홀로 키우고 있다.

[서울=뉴시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