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의 향기/밑줄 긋기]고맙습니다, 그래서 나도 고마운 사람이고 싶습니다

동아일보 입력 2021-04-10 03:00수정 2021-04-10 04: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태연 지음·밀리오리지널
나는 너랑 같이 있을 때 행복해 보였고 나는 너랑 있을 때 반짝반짝 빛이 났다. 나는 너를 보고 있으면 너는 나와 너무나 달라서 나는 너를 외우고 너를 따라 해봤었지만 나는 네가 될 수는 없었다. 그러다 보니 나는 너에게 하고 싶은 말들이 점점 쌓이게 됐고 매번 너의 눈을 쳐다보면서 매번 처음 쓰는 편지인 것처럼 매번 마음속으로만 했던 나의 고백은 결국 나의 시가 되었다.

영화감독이자 시인인 원태연의 위로가 담긴 에세이.
주요기사

#책의 향기#밑줄 긋기#고맙습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