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건강토픽]우울증 중년남성, 발기부전 가능성 높아

입력 1998-07-30 19:26수정 2009-09-25 06:0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중년 이후 남성 발기부전의 주 원인 가운데 하나가 우울증인 것으로 밝혀졌다.

미국의 정신의학전문지 ‘사이코소매틱 메디신’ 최신호는 “미국 매사추세츠주에 거주하는 40∼70대 남성 1천7백여명을 조사한 결과 우울증이 있는 남성은 그렇지 않은 남성에 비해 발기부전이 될 가능성이 두 배 정도 높다”는 한 연구보고서 내용을 보도. 우울증의 주 증상은 불면 현기증 두통 불안 등.

이 보고서는 “활동적인 남성이나 술을 적당히 즐기는 사람에게선 우울증이나 발기부전이 덜 발생했다”며 “의사는 발기부전 환자를 치료하기에 앞서 반드시 환자의 우울증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고 밝혔다.

〈워싱턴UPI연합〉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