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Q&A] 4차접종 전에 코로나19에 감염됐다면?

입력 2022-04-13 14:42업데이트 2022-04-13 14:42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2022.2.28/뉴스1 © News1
방역당국이 13일 60세 이상 연령층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4차 접종 시행 계획을 밝혔다.

60세 이상 연령층(1962년생 이전 출생자) 중 3차 접종을 완료한 지 4개월(120일)이 경과한 사람이면 접종 대상이다. 특히 80세 이상에 대해서는 접종이 적극 권고된다.

위탁의료기관에서 mRNA백신으로 접종하게 되고, 사전예약 누리집을 통한 예약 접종·당일 접종이 가능하다.

사전 예약은 오는 18일부터 시작되고 예약접종은 25일부터 시행된다. 당일 접종은 14일부터 가능하다.

다음은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 추진단이 밝힌 ‘60세 이상 연령층 4차 접종 시행계획’을 문답형태로 정리한 내용이다.

-60세 이상 연령에 대해 4차접종을 시행하는 이유는.
▶오미크론 변이 유행에 따라 고령층의 확진·사망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4차 접종을 통해, 고령층의 중증·사망을 예방하고 신종 변이 발생가능성 등 유행의 불확실성에 대응해 고령층을 두텁게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지난해 12월 고령층을 대상으로 3차 접종을 시행한 후 시간 경과에 따라 중증·사망 예방효과가 감소하고 있고, 오미크론 BA.2 변이 및 XE, XD 등 새로운 변이의 유행에 대비해 예방 효과를 유지하기 위한 목적이다.

- 60세 이상 연령층 중 80세를 적극 권고한 이유는 무엇인지.
▶오미크론 유행 정점이 지났음을 고려해도 최근 1주간(4월 1주) 발생한 위중증 환자에서 60세 이상 연령층이 85.7%로 큰 비중을 차지하며, 사망자 중에서는 94.4%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특히 80세 이상 고령층은 64.2%으로 매우 높은 비중을 보이며, 누적 사망률 또한 80세 이상이 529.0명(치명률 2.65%)으로, 70대 120.6명(치명률 0.65%), 60대 31.7명(치명률 0.15%)보다 각각 4배, 17배 높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50세 이상에 대해 4차 접종을 허용했지만 유럽 의약품청(EMA)·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ECDC)는 80세 이상에 대해서만 제한적으로 허용하고 있다.

-18세 이상 60세 미만 성인도 희망할 경우 4차접종이 가능한지.
▶일반 18세 이상 60세 미만 성인은 불가능하다. 다만 요양병원·시설 및 정신건강증진시설의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면역저하자는 60세 미만 연령은 접종이 가능하며, 3차접종 완료 4개월 이후 접종을 권고한다

-4차 접종 대상이 추가로 확대될 가능성이 있나.
▶예방접종의 효과, 신규 백신 개발 동향, 국외 접종 동향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정기적인 전문가 집단과의 협의를 통해 오미크론 유행 지속 가능성, 새로운 변이 유행 등을 검토해 변동사항이 있으면 별도 안내할 예정이다.

-60세 이상에 대해 4차 접종 후 여름 또는 가을에 추가 접종을 시행하게 되나.
▶코로나19 유행과 변이 대응 백신의 개발 동향 등을 고려해 접종 시기, 전략 등 결정이 필요하다.

가을철 접종이나 정례접종 등 향후 접종전략은 지속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며, 국내외 정책 동향, 연구결과, 국내 방역상황 등을 다각적으로 면밀히 검토 중이다.

미국에서도 가을철 확진자의 증가 등에 대한 대비를 위해 방역당국이 추가 접종을 검토 중임을 언급한 바 있다.

-4차접종 안전성은.
▶이미 4차접종을 시행하고 있는 각국의 이상사례 보고에서는 기존 1·2·3차의 이상반응 발생 대비 의미 있게 증가한다는 보고는 없었다.

백신의 반복 접종이 면역체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국내외 연구결과 등 과학적 근거를 수집, 분석하고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지속 모니터링 중이다.

-4차접종 가능한 백신 종류는.
▶mRNA 백신 접종을 원칙으로 하며, 희망하는 경우 노바백스 백신으로도 접종 가능하다.

-4차접종 전에 코로나19에 감염됐다면 접종 받아야 하나.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력이 있으면, 1·2차 접종까지는 적극 권고하지만 3·4차 접종은 희망하는 경우만 가능하다.

발열 등 급성병증이 있는 경우 증상이 없어질 때까지 백신 접종을 연기하고, 코로나19 감염 후 단일클론항체나 혈장치료를 받은 경우, 최소 90일 이후 예방접종을 시행해야 한다.

-인터넷 예약이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의 예약 방법은.
▶주민센터, 이통장을 통한 고령층의 접종·예약편의(고령층 대리예약, 1339, 지자체콜센터 전화예약)를 제공하고, 개별 안내해 원활한 접종을 지원할 예정이다.

인터넷 사전예약이 여의치 않은 경우 거주지 인근 의료기관에서 당일접종도 가능하다. 다만 사전에 접종기관에 유선 전화로 당일접종 가능여부에 대해 협의 후 접종해야 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