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캠프’ 與의원 비서 음주측정 3회 거부 현행범 체포

뉴스1 입력 2021-09-24 15:37수정 2021-09-24 15:4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뉴스1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경선 후보 캠프에서 일하는 민주당 의원실의 비서가 경찰의 음주측정을 거부하다가 현행범 체포됐다.

2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측정 거부 혐의로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이날 0시50분쯤 서울 강서구 신방화사거리 인근에서 경찰의 음주측정을 세 차례 거부한 혐의를 받는다.

112에 차량이 고장났다고 신고한 A씨는 출동한 경찰이 음주측정을 시도하자 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영등포구에서 강서구까지 약 15㎞를 운전한 것으로 파악됐다.

주요기사
경찰은 A씨를 조사한 뒤 석방했다. A씨는 조사 과정에서 자신이 이낙연 캠프에서 일하고 있으며 민주당 김모 의원실 비서라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