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한 초등학교 컨테이너서 불…폭죽놀이 원인 추정

뉴스1 입력 2021-09-19 08:48수정 2021-09-19 08:4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방당국이 보령 한 초등학교에 설치된 임시 컨테이너에서 불이 나자 진화에 나서고 있다.(보령소방서 제공)© 뉴스1
충남 보령시 한 초등학교에서 폭죽놀이를 하다가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19일 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47분께 교내 임시로 설치된 급식실·교실 컨테이너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불은 소방당국에 의해 20여 분만에 진화됐으며, 컨테이너 9개 중 1개 위 햇빛가림막 일부가 소실돼 60만원의 재산피해가 났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신고자의 폭죽놀이 관련 진술과 교내 CCTV 영상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주요기사

(보령=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