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인 앞서 아내에 ‘장검’ 휘둘러 숨지게 한 40대…구속영장 신청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9-04 14:17수정 2021-09-04 14:2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GettyImagesBank
이혼 소송을 하며 별거 중이던 아내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한 40대 남성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살인 혐의를 받는 A 씨(49)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지난 5월부터 아내 B 씨와 별거하며 이혼 소송을 벌여왔다.

그러던 중 B 씨는 지난 3일 소지품 등 짐을 챙기러 아버지와 함께 A 씨가 사는 집에 들렀다. 이 과정에서 A 씨는 B 씨와 말다툼을 했고, B 씨는 옆에 있던 아버지에게 이 장면을 휴대전화로 촬영하라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이에 격분한 A 씨는 집에 보관하던 이른바 ‘일본도(장검)’로 B 씨를 찔러 숨지게 했다.

범행 후 A 씨는 경찰에 자수했다. 신고를 접수하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 씨를 체포했다.

다행히 B 씨 아버지는 다친 곳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A 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