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뉴스1|사회

서울역 광장서 다른 노숙인에 이유없이 흉기 휘두른 20대 여성 체포

입력 2021-08-04 10:55업데이트 2021-08-04 11:0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 News1 DB
서울역 광장에서 다른 노숙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얼굴을 다치게 한 20대 노숙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20대 여성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전날 밤 11시20분쯤 서울역광장에 앉아 있던 60대 남성노숙인 B씨의 얼굴을 흉기로 그어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이로 인해 B씨는 왼쪽 뺨에 2cm 가량의 찰과상을 입었다. A씨는 특별한 이유 없이 B씨에게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20대 추정 여성이 피해자 얼굴을 긋고 용산 방향으로 간 것 같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확보해 주변을 수색했고, 이후 서울역파출소 인근 식당 앞에서 A씨를 발견해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사회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