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 감미료 스테비오사이드 금지 추진

입력 1996-11-07 08:22수정 2009-09-27 13:3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李桓均재정경제원차관은 6일 국회 재정경제위에서 소주감미료 스테비오사이드 문제에 대해 『일단 소주업체가 스테비오사이드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주세법시행령을 개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또 林采柱국세청장과 許信行소비자보호원장은 『스테비오사이드의 유해성 여부에 대한 세계보건기구(WHO) 평가가 완료되는 98년까지만이라도 이를 소주에 사용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李院宰기자〉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