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첫번째 비단주머니, 여론조작 잡는 크라켄 프로그램…‘사드’ 기능”

뉴스1 입력 2021-11-11 14:49수정 2021-11-11 14: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News1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윤석열 대선 후보를 위해 준비한 첫번째 비단주머니 정체를 ‘온라인 여론조작’ 방어체계라고 11일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디지털정당 위원회 위원장 이영 의원과 디지털 정당위원회 관계자들이 지금까지 보안 지켜가면서 잘 준비해 왔다”며 “순서상 먼저 나오게 돼 비단주머니 1번이 됐다”고 알렸다.

이 대표와 이영 의원이 추축이 돼 준비한 ‘첫번째 비단주머니’는 바로 14일부터 선보일 ‘크라켓 프로그램’.
이 대표는 “(크라켓 프로그램은) 인터넷 여기저기에서 여론조작을 일삼는 여당에 대응하는 우리의 온라인 사드다”며 여권을 향해 댓글조작은 꿈도 꾸지 말라고 경고했다.

크라켓은 신화에 등장하는 바다 괴물로 킹크랩 등을 잡아먹고 산다. 국민의힘은 ‘드루킹’ 일당의 댓글 조작프로그램인 ‘킹크랩’과 같은 여론조작 행위를 막겠다는 의지로 프로그램 이름을 ‘크라켓’으로 지었다.

주요기사
앞으로 국민의힘은 크라켓을 이용해 주요 키워드에 따른 기사와 댓글 움직임을 분석, 매크로 프로그램· 인위적 댓글부대 등을 이용한 조작이 의심 될 경우 주요 감시목록에 올려 놓고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신고하는 형태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