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文대통령, 로마서 美바이든과 회동…“한반도 문제 해결 진전”

입력 2021-10-30 19:53업데이트 2021-10-30 20:44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문재인 대통령이 30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 누볼라 컨벤션에서 열린 G20 공식 환영식에 도착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대화하고 있다. 2021.10.30.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30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회동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 중인 문 대통령이 이탈리아 로마 누볼라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G20 공식환영식에 앞서 바이든 대통령과 회동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을 만난 바이든 대통령은 “문 대통령께서 오셨으니 G20도 다 잘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에게 반갑다는 인사를 전하며 “어제 교황님을 뵌 것으로 들었다. 나도 어제 뵈었는데 한반도 평화를 위해 축원해 주시고, 초청을 받으시면 북한을 방문하겠다고 하셨다”고 답했다.

그러자 바이든 대통령은 “반가운 소식”이라며 “(한반도 문제 해결에) 진전을 이루고 계시다”고 말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