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정치

원희룡 “제출 자료 0건… 이재명·민주당 ‘꼼수 국감’ 하려 해”

입력 2021-10-18 10:37업데이트 2021-10-18 10:46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원희룡 전 제주지사
국민의힘 대권주자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18일 경기도청 대상 국정감사에 나오는 이재명 경기지사와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대놓고 ‘꼼수 국감’을 만들고 있다”라고 비판했다.

이날 원 전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재명의 꼼수 국감, 원희룡이 죄명을 밝혀 압송하겠다”라는 글을 올리며 이 지사와 민주당을 저격했다.

원 전 지사는 “국감장을 이재명 후보의 ‘핑계 대잔치’로 만들려 하고 있다”라며 “주요 증인·참고인 미채택, 13일 기준 대장동 관련 요구자료 214건 중 제출 자료 0건. 자신만만해하던 이재명 후보와 민주당이 대놓고 ‘꼼수 국감’을 만들고 있다”고 했다.

이어 “자료 없이 국감을 하라며 국회를 짓밟는 이재명식 신(新)독재다. 국민을 우습게 보는 이재명 후보의 ‘독재국가 예고편’”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언제까지 세 치 혀로 국민을 속일 수 있으리라 믿나. 진실은 밝혀질 것”이라며 “증인·참고인을 미채택하고 자료를 제출하지 않으며 특검을 거부하는 ‘이’의 ‘죄명’을 밝혀내 반드시 ‘압송’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원 전 지사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국민의힘 부·울·경 합동토론회가 열리는 부산에서 ‘원희룡의 이재명 압송 작전 올데이 LIVE’라는 제목으로 이 지사의 국정감사 증언을 실시간 팩트체크하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방송에는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권경애 변호사, 김경율 회계사, 심교언 건국대 교수 등이 출연한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오늘의 추천영상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정치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