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은 지자체장 대표”…文, 오세훈에 ‘축하 난’ 보내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4-12 20:37수정 2021-04-12 20:4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문재인 대통령, 오세훈 서울시장. 페이스북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세훈 서울시장에게 축하 난을 보냈다.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후 5시 30분 배재정 정무비서관을 통해 신임 오세훈 서울시장에게 축하 난과 구두 메시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구두 메시지에서 “서울시장은 지방자치단체장의 대표로서 국무회의에 참석한다”며 “오 시장의 국무회의 참석을 환영하며 화요일에 만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오 시장이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영상으로 문 대통령이 주재하는 국무회의에 참석하는 것을 언급한 것이다.

주요기사
이에 오 시장은 배 비서관에게 “대통령님께 감사하다는 인사를 꼭 전해 달라”고 화답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13일 오전 부산으로 배 비서관을 보내 박형준 신임 부산시장에게도 축하 난을 전달할 예정이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