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신 “의원직 사퇴하겠다”

입력 2003-12-09 18:59수정 2009-09-28 03:2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나라당 김홍신(金洪信·비례대표) 의원이 10일 국회의원직을 사퇴하겠다고 9일 국회 본회의에서 밝혔다.

김 의원은 이날 신상발언을 통해 “당보다 국민을 먼저 생각했으나 이제 한계에 부닥쳤다”며 “현실 정치와의 괴리에서 오는 자괴감이 컸다”고 사퇴 이유를 밝혔다.

김 의원은 9월 김두관(金斗官) 행정자치부장관 해임건의안 표결시 당론에 따르지 않고 반대표를 던지는 등 수차례 당론과 배치되는 행동을 해 당내 비판을 받아왔다.

김 의원의 사퇴에 따라 한나라당 비례대표 예비후보인 송병대(宋丙大) 당 대전시지부 사무처장이 의원직을 승계하게 된다.

최호원기자 bestig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