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산행 안전사고 조심해야[내 생각은/이건원]

이건원 노인심리상담지도사 입력 2021-10-13 03:00수정 2021-10-13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설악산에 단풍이 들어 곱다고 한다. 마음이 들뜨겠지만 안전사고 위험이 늘 도사리고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 지난달에 이어 현재까지 강원도 내 산악사고로 7명이 숨지고 49명이 다쳤다고 한다. 산행 전 일몰시간과 주변 기온을 확인하고 능력에 맞게 코스를 정해야 한다. 휴대전화는 물론 응급약품, 비상식량, 여벌 옷을 준비해야 응급상황에 대처할 수 있다. 사고의 주요 요인은 단독산행이 가장 많고 다음이 음주라고 한다. 힘의 안배도 필요하다. 상행 40%, 하행 30%, 예비 30%의 비율을 지키고 혹 길을 잃으면 우왕좌왕하지 말고 가던 길을 찾아 원점으로 오는 게 맞다는 걸 숙지하자.

※동아일보는 독자투고를 받고 있습니다. 사회 각 분야 현안에 대한 여러분의 의견을 이름, 소속, 주소, 연락처와 함께 e메일(opinion@donga.com)이나 팩스(02-2020-1299)로 보내주십시오. 원고가 채택되신 분께는 소정의 원고료를 지급합니다.

이건원 노인심리상담지도사
주요기사

#단풍산행#안전사고#조심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