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유부초밥의 진화[바람개비]

이윤화 음식칼럼니스트 입력 2021-03-05 03:00수정 2021-03-05 05:2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달달하면서 간이 잘 배어 있는 유부초밥. 소풍 갈 때 김밥과 함께 인기 도시락 메뉴로 꼽힌다. 두부를 썰어 튀긴 다음 간이 밴 국물에 조린다. 수분이 많은 두부를 튀겨 얄팍하게 만드는 과정엔 여러 어려움이 있다. 그러다 보니 손쉬운 시판 유부로 초밥이나 고명에 변화를 주는 다양한 유부초밥이 만들어지고 있다. 오픈 샌드위치처럼 유부초밥이 점점 커지고 화려해진다.


이윤화 음식칼럼니스트
주요기사

#유부초밥#진화#김밥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